양육자들은 폭력을 사용하여 아이들을

양육자들은 폭력을 사용하여 아이들을 훈육하지 말 것을 촉구했습니다.
정부는 당국이 이러한 관행이 만연한 것을 우려하고 있기 때문에 양육자들에게 아동을 징계하는 수단으로 폭력을 사용하지 말 것을 촉구했습니다.캄보디아 국가아동협의회(Sambath Sokunthea) 사무총장은 월요일에 규율의 한 형태로 폭력에

양육자들은

의존하는 양육자들에 대해 위원회가 점점 더 우려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녀는 아이들을 때리고, 고함을 지르고, 위협하고, 두려움을 심어주는 것과 같은 폭력을 사용하여 아이들을 징계하는 것이 적절하다고 생각하는 어른들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그러나 그녀는 폭력적인 방법을 사용하여 어린이를 훈육하는 것이 신체적으로나 정신적으로 해를 끼치기 때문에 이러한 믿음은 잘못된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보호자들이 아이들을 훈육하기 위해 폭력을 휘두르는 걸 많이 봤으니 제발 그만둬.

아이들을 가혹하게 훈육하는 것은 신체적, 정신적 건강을 해칠 뿐만 아니라 두려움과 불안을 유발하며 학교에서 실수를 했을 때 폭력적으로 변하거나 친구들을 때릴 위험이 높아진다”고 말했다.

그녀는 많은 부모가 회사에 다니거나 사업을 하며 바쁜 삶을 살고 있으며 자녀를 사설 어린이집에 보내거나 집에 오는 간병인을 고용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일부 가정 간병인은 자녀가 자신의 것이 아니기 때문에 징계 방법에 대해 무관심합니다.

양육자들은

아이들을 바로잡기 위해 그들은 소리를 지릅니다.

그러나 보육교사 중 일부는 아이들에게 좋은 본보기가 되고 긍정적인 강화를 통해 훈육하는 훌륭한 교사들이 있다”고 말했다.

그녀는 일부 탁아소 제공자는 관리자가 관찰한 대로 폭력에 의존할 가능성이 낮지만 여전히 개선의

여지가 있으며 모든 사업주는 직원이 아동에 대한 폭력을 중지하도록 적절한 교육을 받았는지 확인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세 살 된 딸이 있는 Lay Pi Keang(33세)은 종종 자녀를 돌보기 위해 간병인을 이용하지만 대부분은

딸을 겁나게 하는 전술을 사용하여 자녀를 자주 돌보게 만듭니다.

먹튀몰 Pi Keang은 한때 그녀의 딸이 모든 명령을 따르도록 주장하는 간병인을 고용했습니다.

예를 들어, 돌보미는 딸에게 잠을 자지 않으면 바퀴벌레가 와서 물 수 있다고 말할 것입니다.

그녀는 “우리 아이는 이제 밤에 잠을 잘 못자고 끊임없이 운다.

돌보는 사람이 없고 아무도 벌레를 잡지 못하기 때문에 바퀴벌레가 자기를 공격할까봐 무서워서 계속 운다”고 덧붙였다.more news

낮에 Pi Keang은 식당 운영에 너무 바빠서 딸을 돌보기 위해 간병인을 고용해야 하지만, 간병인이 두려움을 징계의 한 형태로 사용하는 것에 화가 납니다.

재택 간병인이었다가 2년 전 질병으로 직장을 옮긴 호암 찬타(45)씨는 자신이 어린이와

노인들을 돌보는 경험이 많고 힘든 직업이지만 많은 사람들이 그녀의 방법을 오해했다고 말했다.

“아이가 학교 갈 준비를 하다가 놀다가 샤워를 해야 한다면,

아이를 막으려면 뭔가를 해야 해요. 아이를 붙잡고 달리지 않으면 선생님이 점수를 빼서 친구에게 줄 것이라고 말해야 합니다.

이렇게 하는 것이 폭력적이라고 ​​여겨진다면, 나는 보호자들이 아이들에게 어떻게 선을 가르칠지 압니다.”라고 그녀는 말했습니다.